태그

, , , , , , , , , , , , , ,

손담비와 애프터스쿨의 소속사, 플레디스의 첫 보이 그룹 ‘NU’EST’, 최상급 접미사를 들고 나타난 아이돌 그룹인 그들을 엘르걸 4월호에서 만났다. 가장 긴 연습생 시절을 겪은 카리스마 리더 JR, 플레디스 미국 오디션에서 1등을 한 Aron, 예의 바르고 싹싹한 성격의 민현, 금발의 미소년 렌, 남자다운 매력과 눈웃음을 겸비한 백호까지 다섯 사람은 엘르걸과의 화보 촬영을 통해 저마다 가진 끼와 매력을 발산했다. 93년 생인 Aron을 제외하고 전부 95년 생인 그들은 서로 생각하는 것을 굳이 말하지 않아도 어느 정도 다 알 정도로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다고 밝혔다. 같은 회사 소속인 애프터스쿨 중 가장 좋은 멤버를 물으니 JR은 가희를 꼽으며 훌륭한 리더인 점과 춤을 워낙 잘 추는 선배이기 때문에 제대로 일대일 레슨을 받고 싶다고 덧붙였다. 민현은 유이를 꼽으며 가수활동 외에도 연기와 MC까지 인정받는 모습이 좋아 자신도 다양에 분야에 도전해보고 싶다고 전했다. 신인상을 노리며 당차고 자신감 넘치는 목표를 가진 그들은 앞으로 한국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활동하는 그룹이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힌 그들의 열정을 엿볼 수 있는 인터뷰는 엘르걸 4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이 외에도 엘르걸 4월호에는 해품달 민화공주 ‘남보라’의 인터뷰 화보, 드라마 ‘ 닥치고 꽃미남 밴드’ 여주인공 신인배우 조보아와의 인터뷰, ‘남자다운 게 멋지다’6명의 금발소년 B.A.P와의 담백한 인터뷰가 공개 된다.

(글, 사진 제공 = 엘르걸 ELLE girl)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newsoncast.com

COPYRIGHT ⓒ NEWS on CAST – 뉴스온캐스트 (www.newsoncast.com, www.newsoncast.net)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Advertisements